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카니발 계약 취소” 공개 임박한 볼보 미니밴, 디자인 진짜 대박이네

조영한 에디터 조회수  

볼보가 준비하는 미니밴
EM90, 티저 이미지 공개
티저 속 디테일 살펴보니

볼보-미니밴
볼보 미니밴, EM90

자녀를 여럿 둔 아빠들에게 최고로 꼽히는 차량은 무엇일까?
정답은 없겠지만, 많은 이가 미니밴을 꼽지 않을까 싶다. 그도 그럴 것이 미니밴은 패밀리카로 수요되는 보편적 요소들을 알차게 꿰고 있다. 당장 기아의 카니발 판매량만 봐도 이를 납득할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

이러한 미니밴 시장은 생각보다 그 선택지가 넓지 않은 실정이다.
국산차로는 앞서 언급한 카니발과 현대차의 스타리아 정도가 있고, 수입차로는 혼다 오딧세이, 토요타 알파드, 시에나 등이 있다. 이 가운데 볼보가 새로운 선택지 제공을 앞두고 있어 국내외 소비자들 사이 화제가 되고 있다. 이번에는 최근 티저로 공개된 볼보 미니밴, EM90에 대해 알아보는 시간을 가져보도록 하겠다.

볼보-미니밴
볼보-미니밴

선명한 토르의 망치
상당한 덩치 예상된다

얼마 전 볼보는 오는 11월 공개를 앞둔 전기 미니밴, EM90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티저 이미지 속에는 볼보의 차량 라인업 중에서도 EM90만이 갖는 디자인 디테일들이 대거 담겨있었다.

커튼 뒤에 자리한 EM90 이미지를 살펴보자. 보이는 부분은 전면부 헤드램프 끝부분과 휠이다.
헤드램프를 보면 해당 차량은 이전에 공개됐던 EX90과 비슷한 구성의 토르의 망치 헤드램프가 탑재된다는 점을 확인할 수 있다. 휠의 경우 그간 볼보 차량에선 볼 수 없었던 완전히 새로운 디자인이 적용됐으며, 타이어 사이즈로 미뤄보아 대략적인 차체 크기가 상당히 크다는 점을 확인할 수 있다.

신선한 리어램프 디자인
조명이 들어오는 엠블럼

이번에는 후면부가 비춰지는 이미지를 살펴보겠다.
해당 이미지에선 EM90의 LED 리어램프 형태를 확인할 수 있다. 해당 차량의 리어램프는 수직 형태로 떨어지는 두꺼운 램프와 그 가운에 수평으로 뻗은 램프가 조화를 이루는 모양새다. 이는 볼보에서도 처음으로 선보이는 리어램프 디자인으로, EM90의 존재감을 한층 강렬하게 만들어줄 요소가 되지 않을까 예상된다.

다음은 창문으로 비친 전면부 이미지를 살펴보겠다.
눈에 띄는 부분은 전면부 가운에 자리한 엠블럼이다. 그간 볼보가 보여준 전통적 그릴 디자인에 조명이 켜진 엠블럼이 자리를 잡고 있다. 이는 볼보의 다른 전기차 라인업에는 아직 포함되지 않은 요소로 확인된다.

140kWh 배터리 탑재 예정
국내 출시 가능성도 존재해

EM90의 파워트레인은 지리자동차 지커 브랜드의 미니밴, 009과 동일할 가능성이 높다. 이는 해당 차량의 배터리로 140kWh 용량의 CATL Qilin 배터리 팩을 탑재할 가능성이 높다는 것을 의미한다. 해당 배터리는 CLTP 사이클에 따라 최대 822km 주행거리를 제공, 한 쌍의 전기 모터와 맞물려 최고 출력 536마력의 동력 성능을 보여준다.

EM90이 우선적으로 출시되는 시장은 중국 시장이다. 이외의 시장은 판매 의향 및 수요가 확실하게 존재하는지 볼보 측에서 시장조사를 진행하는 중이라고 한다. 물론 여기엔 대한민국 시장이 포함되어 있다.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큰 이변이 없다면 머지않은 시기, 국내 시장에서도 EM90을 볼 수 있을 것으로 판단된다.

author-img
조영한 에디터
j_editor@newautopost.co.kr

댓글116

300

댓글116

  • 지리긋네 근데 난 걍 카니발 탈란다 지리고 싶은분들만 사는걸로 ㅎㅎㅎ

  • 카니발 긴장해야겠다

  • 중국 지리자동차 산하 볼짱보 자동차 ㅋㅋ S90도 중국 생산에 중국 공장 엄청 짓고 있는거 다들 아시죠? 메이드 바이 스웨덴 적어놨다 공정위에 경고 먹고 ㅁ문구 삭제 당하고 이제 메이드 바이 차이나 입니다 ^^

  • 가격 무자비하게 올라가는 국사차보면 수입차가 났다

  • ㅋㅋ

    여기도 빳데리 아재들 추종자들 많네.. 그냥 니들이나 집담보 잡고 에코프로 사라니까?? 왜 엄한 사람들까지 끌어들여서 피보게 하려고 그래?? 여의도 어쩌고 음모론좀 고마해라 여의도 아들이 개입하고 말고 잘나가면 올라간드 주식은.. 솔까 주식이 오르건 내리건 신규 ipo라도 하는거 아닌이상 회사가 장사하는데 지장있노?

[밀착카메라] 랭킹 뉴스

  • 전기차-EV4
    저게 보급형이라고? 기아 신형 전기차 'EV4', K8 뺨치는 실물 등장
  • 아빠들 현실 드림카, 제네시스.. 드디어 하이브리드 '이 모델' 만든다
  • 국내 출시 임박? 논란의 BYD 전기차, 역대급 실물 드디어 포착!
  • 아빠들 세컨카로 딱이다! 우주 최강 하이브리드, '이 모델'로 종결
  • 단돈 '3억 원' 캐딜락 방탄 SUV 등장.. 강남 아빠들은 계약한다 난리
  • 욕 먹어야 X듣네.. 논란의 테슬라 고속 충전, 그 근황에 차주들 분통

당신을 위한 인기글

  • BMW 코리아, M 고객들을 위한 축제 ‘M 트랙 데이 2024’ 성황리에 종료
    BMW 코리아, M 고객들을 위한 축제 ‘M 트랙 데이 2024’ 성황리에 종료
  • 유럽연합, 2030년 배출량 목표 40% 달성 어려울 전망
    유럽연합, 2030년 배출량 목표 40% 달성 어려울 전망
  • ‘환상’ 아닌 ‘진상’의 나라? 디즈니월드 방문자들의 황당한 요구들
    ‘환상’ 아닌 ‘진상’의 나라? 디즈니월드 방문자들의 황당한 요구들
  • HJ중공업, 7900TEU급 친환경 컨선 2척 주문자는 ‘그리스 나비오스’
    HJ중공업, 7900TEU급 친환경 컨선 2척 주문자는 ‘그리스 나비오스’
  • 청담·이촌에서 공사 난항에 ‘소송’까지 당한 롯데건설···무슨일?
    청담·이촌에서 공사 난항에 ‘소송’까지 당한 롯데건설···무슨일?
  • 제네시스, 독일 뉘르부르크링에 트랙 택시 달린다
    제네시스, 독일 뉘르부르크링에 트랙 택시 달린다
  • BMW 코리아, M 고객들을 위한 축제 ‘M 트랙 데이 2024’ 성황리에 종료
    BMW 코리아, M 고객들을 위한 축제 ‘M 트랙 데이 2024’ 성황리에 종료
  • 유럽연합, 2030년 배출량 목표 40% 달성 어려울 전망
    유럽연합, 2030년 배출량 목표 40% 달성 어려울 전망
  • “중고차 단돈 2천만 원?! ” 아반떼보다 저렴한 팰리세이드 이유는?
    “중고차 단돈 2천만 원?! ” 아반떼보다 저렴한 팰리세이드 이유는?
  • ‘환상’ 아닌 ‘진상’의 나라? 디즈니월드 방문자들의 황당한 요구들
    ‘환상’ 아닌 ‘진상’의 나라? 디즈니월드 방문자들의 황당한 요구들
  • 현대자동차, 미국 ‘파이크스 피크 힐 클라임’ 대회서 양산형 전기차 최고 기록 달성
    현대자동차, 미국 ‘파이크스 피크 힐 클라임’ 대회서 양산형 전기차 최고 기록 달성
  • 한국앤컴퍼니, ‘2024 부산모빌리티쇼’에서 ‘드라이브’ 브랜드 전시관 운영
    한국앤컴퍼니, ‘2024 부산모빌리티쇼’에서 ‘드라이브’ 브랜드 전시관 운영

당신을 위한 인기글

  • BMW 코리아, M 고객들을 위한 축제 ‘M 트랙 데이 2024’ 성황리에 종료
    BMW 코리아, M 고객들을 위한 축제 ‘M 트랙 데이 2024’ 성황리에 종료
  • 유럽연합, 2030년 배출량 목표 40% 달성 어려울 전망
    유럽연합, 2030년 배출량 목표 40% 달성 어려울 전망
  • ‘환상’ 아닌 ‘진상’의 나라? 디즈니월드 방문자들의 황당한 요구들
    ‘환상’ 아닌 ‘진상’의 나라? 디즈니월드 방문자들의 황당한 요구들
  • HJ중공업, 7900TEU급 친환경 컨선 2척 주문자는 ‘그리스 나비오스’
    HJ중공업, 7900TEU급 친환경 컨선 2척 주문자는 ‘그리스 나비오스’
  • 청담·이촌에서 공사 난항에 ‘소송’까지 당한 롯데건설···무슨일?
    청담·이촌에서 공사 난항에 ‘소송’까지 당한 롯데건설···무슨일?
  • 제네시스, 독일 뉘르부르크링에 트랙 택시 달린다
    제네시스, 독일 뉘르부르크링에 트랙 택시 달린다
  • BMW 코리아, M 고객들을 위한 축제 ‘M 트랙 데이 2024’ 성황리에 종료
    BMW 코리아, M 고객들을 위한 축제 ‘M 트랙 데이 2024’ 성황리에 종료
  • 유럽연합, 2030년 배출량 목표 40% 달성 어려울 전망
    유럽연합, 2030년 배출량 목표 40% 달성 어려울 전망
  • “중고차 단돈 2천만 원?! ” 아반떼보다 저렴한 팰리세이드 이유는?
    “중고차 단돈 2천만 원?! ” 아반떼보다 저렴한 팰리세이드 이유는?
  • ‘환상’ 아닌 ‘진상’의 나라? 디즈니월드 방문자들의 황당한 요구들
    ‘환상’ 아닌 ‘진상’의 나라? 디즈니월드 방문자들의 황당한 요구들
  • 현대자동차, 미국 ‘파이크스 피크 힐 클라임’ 대회서 양산형 전기차 최고 기록 달성
    현대자동차, 미국 ‘파이크스 피크 힐 클라임’ 대회서 양산형 전기차 최고 기록 달성
  • 한국앤컴퍼니, ‘2024 부산모빌리티쇼’에서 ‘드라이브’ 브랜드 전시관 운영
    한국앤컴퍼니, ‘2024 부산모빌리티쇼’에서 ‘드라이브’ 브랜드 전시관 운영

추천 뉴스

  • 1
    "이게 천조국 클래스?" 미국서 등장한 비행기 자동차에 세계가 깜짝

    이슈플러스 

  • 2
    돈 앞에선 장사 없다.. 고객 협박에 강제로 만든 부가티 '이 모델'은?

    이슈플러스 

    부가티-슈퍼카
  • 3
    진짜 미개함 그 자체.. 모두가 경악한 중국 충돌 테스트 수준

    이슈플러스 

    중국-안전성
  • 4
    비주얼 실화야? 6년 만에 공개된 캐딜락 쿠페, 디자인 수준 '역대급'

    위클리 

  • 5
    "내 집 마련 고민 100% 끝" 독일이 만든 역대급 캠핑카 등장

    이슈플러스 

지금 뜨는 뉴스

  • 1
    제이홉, 120억 펜트하우스 '전액 현금' 매입... 김고은 이웃 됐다

    핫클릭 

  • 2
    벤츠 차주들 비상이다.. BMW, 무려 '1천 마력' 신차 소식 전했죠

    이슈플러스 

  • 3
    '피아노 만들던 그 브랜드?' 야마하 슈퍼카 등장에 일본 전역이 '발칵'

    이슈플러스 

  • 4
    민폐 끝판왕이다.. 사이버트럭 튜닝카에 비난부터 쏟아진 이유는?

    이슈플러스 

  • 5
    BMW그룹, BMW 드라이빙 센터 건립 '10주년' 기념식 진행한다

    오토뉴스룸 

공유하기

116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