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BMW 살 바엔 볼보” 요즘 난리라는 수입 세단, 그 정체는요

박현욱 에디터 조회수  

판매량 급상승한 볼보
세단에서도 강점 보여
3시리즈와 비교한 S60

최근 수입차 시장에서 볼보 브랜드의 성장세가 가파르다. 지난 3월 판매량 1,081대를 기록하면서 수입차 브랜드 중 5위에 자리했다. 전월 대비 299대 높은 판매량으로, BMW, 테슬라, 벤츠, 렉서스의 뒤를 이었다. 벤츠와 BMW는 연초부터 할인 정책을 펼쳐 경쟁을 벌여왔던 만큼 높은 순위가 예상되었다.

그러나 볼보는 프로모션 진행 없이도 높은 판매량을 기록해 눈길을 끌었다. XC60과 XC40 등 SUV 주력 모델이 판매량을 견인했지만, 의외로 세단에서도 성과를 주목할 만했다. 볼보의 S60은 지난 3월 190대의 판매량을 기록했다. 수입 중형 세단 중에서는 벤츠 C클래스(610대), BMW 3시리즈(422대)에 이어 가장 높았다.

가속 성능 뛰어난 S60
스포츠성 뛰어난 3시리즈

S60의 인기의 비결은 무엇일까? S60과 BMW 320i의 사양을 간단히 비교해 알아보았다. 우선 S60의 파워트레인은 4기통 가솔린 터보엔진을 탑재해 최고 출력 250마력과 최대 토크 35.7kgf.m의 성능을 발휘한다. 최고 속도는 180km로 제한되어 있으며, 정지 상태에서 100km/h에 이르는 데 6.7초가 소요된다.

320i는 S60보단 다소 낮은 출력을 발휘한다. 4기통 가솔린 터보엔진을 탑재했고, 최고 출력 184마력과 최대 토크 30.6kgf.m의 성능을 낸다. 최고 속도는 235km이며, 정지 상태에서 100km/h에 이르는 데 7.4초가 소요된다. 출력 성능은 다소 부족하지만, 320i는 후륜 기동을 기반으로 특유의 민첩한 주행성과 핸들의 반응성, 서스펜션 세팅을 통해서 다이내믹한 주행 감각을 지녔다.

S60은 안정적인 주행에 초점
차체 크기 놓고 비교했더니

반면 볼보는 다소 정적인 주행 감각을 제공한다. 가속 성능은 높지만, 안정적인 주행에 초점을 맞춘 설정이 돋보인다. 부족하지 않은 동력 성능과 320i 대비 정숙함을 갖췄다. 이런 특징 탓에 S60을 패밀리카로 선택하는 소비자들도 적지 않다. 연비는 S60이 리터당 11.8km, 320i는 11.2km의 복합 연비를 인증받아 큰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S60의 차체 크기는 전장 4,780mm, 전폭 1,850mm, 전고 1,430mm, 휠베이스 2,872mm이다. 3시리즈보다 전장 65mm, 휠베이스 22mm, 전폭 25mm가 길다. 다만 전고는 10mm 더 낮았다. 다소 긴 차체에도 짧은 오버행과 긴 보닛의 라인, 매끄럽게 뻗은 루프의 형태로 둔해 보이는 느낌을 최소화했다.

볼보 S60 실내
BMW 3시리즈 실내

안정감과 럭셔리 갖춘 외관
편의와 안전성에서도 뛰어나

외관에서도 차량의 특징이 잘 묻어 나온다. S60의 전면부에는 세로형 크롬 그릴이 자리했다. 날렵한 느낌의 헤드램프에는 토르의 망치를 형상화한 디자인이 담겨있고, ‘ㄷ’자 모양의 테일램프로 볼보의 다른 모델들과 패밀리룩을 이뤘다. 대체로 과감한 시도보다는 패밀리룩의 적용으로 안정감 있는 디자인을 만들어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실내에서는 1열은 시트는 열선과 통풍, 메모리 기능뿐 아니라 안마 기능까지 제공한다. 2열은 열선과 헤드레스트 높이 조절을 지원한다. 이밖에 파노라마 선루프, HUD, 나파 가죽 내장재, 크리스털 기어 노브가 적용되어 고급스러운 느낌을 연출한다. S60은 유럽 신차 안전도 평가 기관 유로앤캡이 진행한 안전도 평가에서 최고점을 받았다. 미국 IIHS 안전도 평가에서도 최고 등급을 받은 바 있다. 안전도 면에서는 이미 입증을 마쳤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가격은 볼보 S60이 5,640만 원부터 시작하며, 320i는 5,700만 원부터 시작해 60만 원 차이를 보였다.

자동차와 관련된 흥미로운 이슈들
제보를 원한다면? 카카오톡 ☞ jebobox1@gmail.com

author-img
박현욱 에디터
p_editor@newautopost.co.kr

댓글3

300

댓글3

  • 차알못이신가? 3시리즈의 운동 성능을 전륜 S60이 따라간다고? 그게 사실이라면 이미 글로벌로 난리가 났을텐데 전혀 그런 낌새는 없어보이는데....

  • 당연한거아님?3시리즈 살빠엔

  • 볼보따위를 비엠에 비교하니 ㅉㅉ 기자가 영업사원이니?

[밀착카메라] 랭킹 뉴스

  • "사람보다 더 낫다" AI가 만든 슈퍼카 픽업트럭 3A종 디자인 수준
  • EV6-결함
    헤드램프에 금이 간다? 기아 EV6 황당 결함에 차주들 비상
  • 렉서스-미니밴
    카니발 아빠들 꿈도 못 꿔.. 렉서스 미니밴 LM, 국내 가격 수준은?
  • 기아-전기차
    출시 임박 기아 '3천만 원대' 전기차, 유출된 스펙 수준 이 정도?
  • 쉐보레 카마로 드디어 전기차 부활, 그 디자인에 전 세계가 깜짝!
  • 테슬라-화재
    '화재에 문도 안 열려' 테슬라 신형 모델 3, 벌써 문제 터졌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김영철, 악플 소환에 “마음에 상처지만 단련 됐다” (오리지널)
    김영철, 악플 소환에 “마음에 상처지만 단련 됐다” (오리지널)
  • 거미 “♥조정석과 결혼식 안 해…네 살 딸, 너무 예쁘다” (집대성)
    거미 “♥조정석과 결혼식 안 해…네 살 딸, 너무 예쁘다” (집대성)
  • 곽튜브, 10년 꿈 이룬 마추픽추 여행 “고산병 있어 못 볼 줄” (지구마불2)
    곽튜브, 10년 꿈 이룬 마추픽추 여행 “고산병 있어 못 볼 줄” (지구마불2)
  • 뜨기 전 출연료 ’17만원’ 받았다 고백한 女배우
    뜨기 전 출연료 ’17만원’ 받았다 고백한 女배우
  • ‘수사반장1958’ 이제훈, 마침내 ‘수사반장’ 됐다…’최종 빌런’ 김민재 사형
    ‘수사반장1958’ 이제훈, 마침내 ‘수사반장’ 됐다…’최종 빌런’ 김민재 사형
  • ‘슈돌’ 최민환 “해외 공연 때마다 母가 삼 남매 케어…감사해”
    ‘슈돌’ 최민환 “해외 공연 때마다 母가 삼 남매 케어…감사해”
  • “이러니 중국산 안 사지” 미국 진출했다 깡통차게 생긴 ‘이 기업’
    “이러니 중국산 안 사지” 미국 진출했다 깡통차게 생긴 ‘이 기업’
  • “미국 갑질 지독하네” 거품물고 원가절감 들어간 ‘이곳’
    “미국 갑질 지독하네” 거품물고 원가절감 들어간 ‘이곳’
  • “아저씨들 참 답 없다” 제발 조심하라 해도 대놓고 무시하는 ‘이곳’
    “아저씨들 참 답 없다” 제발 조심하라 해도 대놓고 무시하는 ‘이곳’
  • “하루 만에 이자 4%…요즘 단기 자금은 ‘이곳’에 몰립니다”
    “하루 만에 이자 4%…요즘 단기 자금은 ‘이곳’에 몰립니다”
  • 유일하게 목동 14단지만 30층→60층 건축 가능한 이유, 들어보니…
    유일하게 목동 14단지만 30층→60층 건축 가능한 이유, 들어보니…
  • 애플 ‘생체 감지’ 데이터 포괄 수집…개인정보 침해 ‘논란’
    애플 ‘생체 감지’ 데이터 포괄 수집…개인정보 침해 ‘논란’

당신을 위한 인기글

  • 김영철, 악플 소환에 “마음에 상처지만 단련 됐다” (오리지널)
    김영철, 악플 소환에 “마음에 상처지만 단련 됐다” (오리지널)
  • 거미 “♥조정석과 결혼식 안 해…네 살 딸, 너무 예쁘다” (집대성)
    거미 “♥조정석과 결혼식 안 해…네 살 딸, 너무 예쁘다” (집대성)
  • 곽튜브, 10년 꿈 이룬 마추픽추 여행 “고산병 있어 못 볼 줄” (지구마불2)
    곽튜브, 10년 꿈 이룬 마추픽추 여행 “고산병 있어 못 볼 줄” (지구마불2)
  • 뜨기 전 출연료 ’17만원’ 받았다 고백한 女배우
    뜨기 전 출연료 ’17만원’ 받았다 고백한 女배우
  • ‘수사반장1958’ 이제훈, 마침내 ‘수사반장’ 됐다…’최종 빌런’ 김민재 사형
    ‘수사반장1958’ 이제훈, 마침내 ‘수사반장’ 됐다…’최종 빌런’ 김민재 사형
  • ‘슈돌’ 최민환 “해외 공연 때마다 母가 삼 남매 케어…감사해”
    ‘슈돌’ 최민환 “해외 공연 때마다 母가 삼 남매 케어…감사해”
  • “이러니 중국산 안 사지” 미국 진출했다 깡통차게 생긴 ‘이 기업’
    “이러니 중국산 안 사지” 미국 진출했다 깡통차게 생긴 ‘이 기업’
  • “미국 갑질 지독하네” 거품물고 원가절감 들어간 ‘이곳’
    “미국 갑질 지독하네” 거품물고 원가절감 들어간 ‘이곳’
  • “아저씨들 참 답 없다” 제발 조심하라 해도 대놓고 무시하는 ‘이곳’
    “아저씨들 참 답 없다” 제발 조심하라 해도 대놓고 무시하는 ‘이곳’
  • “하루 만에 이자 4%…요즘 단기 자금은 ‘이곳’에 몰립니다”
    “하루 만에 이자 4%…요즘 단기 자금은 ‘이곳’에 몰립니다”
  • 유일하게 목동 14단지만 30층→60층 건축 가능한 이유, 들어보니…
    유일하게 목동 14단지만 30층→60층 건축 가능한 이유, 들어보니…
  • 애플 ‘생체 감지’ 데이터 포괄 수집…개인정보 침해 ‘논란’
    애플 ‘생체 감지’ 데이터 포괄 수집…개인정보 침해 ‘논란’

추천 뉴스

  • 1
    전재산 탕진... '이혼' 구혜선, 집 없어 주차장 차박+컵라면 근황

    오토뉴스룸 

  • 2
    모터스포츠 대중화 이끈다.. KARA, 현대차와 파트너십 체결

    오토뉴스룸 

  • 3
    볼보, '청주 전시장&서비스센터' 신규 오픈.. 고객 이벤트 진행한다

    오토뉴스룸 

  • 4
    쉐보레, 전국 코스트코 지점 통해 'GM 이머전 위크' 실시한다

    오토뉴스룸 

  • 5
    인천 미추홀구, 자동차세 체납 차량에.. 일제 단속 나선다

    오토뉴스룸 

지금 뜨는 뉴스

  • 1
    폭스바겐 유카로오토모빌, 부산아이파크와 '마케팅 파트너쉽' 맞손

    오토뉴스룸 

  • 2
    "번호판 가림? 싹 잡는다" 20일부터 '불법 자동차' 일제 단속

    오토뉴스룸 

  • 3
    '왜건도 장난 없네' 한국 노리는 BYD, 그 수준 이 정도였어?

    MSN 

  • 4
    카카오의 1분기 영업이익 사상 최대 실적 달성...주가는 반대였다

    팩트체크 

  • 5
    10살 연하 남친과 혼인 신고한 한예슬...부동산 자산만 이 정도였다

    이슈플러스 

공유하기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