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뭐 이런 진상이?” 주차칸 2칸에 텐트 설치.. 네티즌 분노 대폭발

이효익 에디터 조회수  

아파트 주차장에 캠핑을?
주차장에 설치된 대형 텐트
다른 입주민과 설전 벌여

주차장에 설치된 텐트

공용 공간인 아파트 주차장을 두고 크고 작은 논란이 계속해 벌어지고 있다. 최근 들어서 차량 등록 대수가 급증하면서 기존 부족하던 주차 공간 문제가 다시금 대두되고 있는 것이다. 이 가운데 주차장을 황당한 방식으로 이용한 사건이 네티즌들 사이에서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9일 보배드림에 ‘아파트 지하 주차장에 텐트를 쳤습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작성되었다. 글쓴이 A씨는 주차 구역에 펼쳐진 캠핑용 텐트 사진을 함께 올렸다. 텐트 옆 주차 구역에는 라바콘이 설치되기도 했다.

주차 자리 두 개 차지해
이틀째 텐트 펼쳐 놓아

설치된 대형 텐트는 주차 자리를 두 개나 차지하고 있는 모습이다. 텐트 안으로는 현대차 팰리세이드 차량이 주차되었다. 이를 두고 네티즌들 사이에서 다양한 추측이 오고 갔다. ‘설마 주차장에서 차박하나?’, ‘집에서 쫓겨나서 저러고 있는 듯’ 등의 추측을 내놓았다.

A씨는 아파트 단지 정보를 함께 첨부했다. A씨가 공개한 정보에 따르면 해당 아파트는 총 2,712대 세대에 주차대수 3,382대를 갖췄다. 세대당 1.24대 주차가 가능한 환경이다. 다만 차량을 여러 대 보유하고 있는 세대도 있는 만큼 차량이 몰리면 주차 자리가 넉넉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A씨는 해당 텐트가 이틀째 저렇게 놓여있다고 분통을 터뜨렸다.

사건과 무관한 사진 / 사진 출처 = ‘보배드림’
사건과 무관한 사진 / 사진 출처 = ‘보배드림’

입주민 B씨가 밝힌 사실
텐트 말리려고 펼쳐 놔

논란이 확산되자 같은 아파트 입주민 B씨가 이를 반박하는 글을 작성했다. B씨는 해당 아파트에 7년간 거주 중인 입주민으로, 알려지지 않은 사실을 밝힌다고 전했다. B씨의 주장에 따르면 텐트를 펼쳐 점거된 자리는 천장 파손으로 인해 주차가 제한된 상태였다고 한다.

주차 구역에 세워진 라바콘 역시 팰리세이드 차주가 아닌, 관리실에서 설치한 것이라고 알렸다. B씨는 주중에는 지하 주차장 자리가 널널한 편이라며, 누구에게도 피해를 주는 상황은 아니었다고 밝혔다. 한편 텐트를 설치한 이유는 주말 사이에 온 비로 인해 젖은 텐트를 말리기 위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사진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비슷한 사건으로 화제
모기향과 침낭도 발견

지난 7일에는 또 다른 아파트 지하 주차장에 텐트가 설치되어 논란이 되었다.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살다 살다 아파트 지하 주차장에 텐트 친 건 처음 본다’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텐트 안에는 침낭과 모기향을 피운 흔적까지 있었으며, 주차장에 모기향 냄새까지 퍼졌다고 한다. 날씨가 따뜻해지는 5월 캠핑 활동이 늘어나면서 이같은 사례가 확산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 사이에서도 갑론을박이 벌어졌다. ‘아무리 그래도 공용 공간에서 텐트를 말리는 건 아니다’, ‘주차장이 텐트 치라고 있는 곳인가?’, ‘정상적인 행동은 아닌 듯’, ‘주차 공간 널널하다고 넘어가면 다들 주차장에 개인 물품 설치할 듯’, ‘안 쓰는 자리에 말렸다면 상관없을 것 같다’, ‘세상이 각박해진 것 같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자동차와 관련된 흥미로운 이슈들
제보를 원한다면? 카카오톡 ☞ jebobox1@gmail.com

author-img
이효익 에디터
O_editor@newautopost.co.kr

댓글39

300

댓글39

  • 몰상식 하네~~!! 주차공간이 없는것을 뻔히 알면서 왜 자기만 생각하냐...~~!? 텐트말리려먼 집인에 빨래걸이를 펴놓고 말리던가 해야지..~~!!??

  • 일도

    어이없네

  • 세상은 넓고 도라이는 많다

  • BIOMASS

    잠시만요...B씨는 그냥 텐트를 말리려고 설치했던 것일뿐 공용공간 이런 것과는 별개의 문제로 보았다는 말이죠 또한 텐트를 살치한 곳이 천장이 파손되어 주차가 일시적으로 금지되었던 것도 한 몫합니다 이러한 문제는 관리실 쪽 입장이었다고 하니 대충은 이해가 갑니다 뭐 저 같았으면 아파트 단지 내 공원같은 곳에서 텐트를 햇볕에 말렸을거 같네요

  • 그냥

    수류탄 열개만 까서 처넣어라

[밀착카메라] 랭킹 뉴스

  • EV6-결함
    헤드램프에 금이 간다? 기아 EV6 황당 결함에 차주들 비상
  • 렉서스-미니밴
    카니발 아빠들 꿈도 못 꿔.. 렉서스 미니밴 LM, 국내 가격 수준은?
  • 기아-전기차
    출시 임박 기아 '3천만 원대' 전기차, 유출된 스펙 수준 이 정도?
  • 쉐보레 카마로 드디어 전기차 부활, 그 디자인에 전 세계가 깜짝!
  • 테슬라-화재
    '화재에 문도 안 열려' 테슬라 신형 모델 3, 벌써 문제 터졌다
  • "뉴트리아 그릴은 애교" 역대급 최악의 디자인 BMW 3종은요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전참시’ 이상엽 “첫눈에 반한 여성과 결혼, 화장실 못 터서 스피커 설치”
    ‘전참시’ 이상엽 “첫눈에 반한 여성과 결혼, 화장실 못 터서 스피커 설치”
  • ‘피식대학’ 측, 지역비하 논란 공식 사과 “빵집·백반집 다시 찾아 고개 숙여.. 책임 통감”
    ‘피식대학’ 측, 지역비하 논란 공식 사과 “빵집·백반집 다시 찾아 고개 숙여.. 책임 통감”
  • ‘졸업’ 정려원X위하준, ‘비밀수업’ 들킬 뻔.. 아슬아슬 “아찔”
    ‘졸업’ 정려원X위하준, ‘비밀수업’ 들킬 뻔.. 아슬아슬 “아찔”
  • “진실은 밝혀진다” 음주·뺑소니 의혹에도 콘서트 강행한 김호중이 한 말
    “진실은 밝혀진다” 음주·뺑소니 의혹에도 콘서트 강행한 김호중이 한 말
  • 이상아, 사무실 무단침입 피해 고백 “딸과 쓰는 공간인데… 변기에 흔적이”
    이상아, 사무실 무단침입 피해 고백 “딸과 쓰는 공간인데… 변기에 흔적이”
  • 멤버 전원 동시 ‘임신’…활동 중단 걸그룹, 충격 진실 밝혀졌다
    멤버 전원 동시 ‘임신’…활동 중단 걸그룹, 충격 진실 밝혀졌다
  • “이러니 중국산 안 사지” 미국 진출했다 깡통차게 생긴 ‘이 기업’
    “이러니 중국산 안 사지” 미국 진출했다 깡통차게 생긴 ‘이 기업’
  • “미국 갑질 지독하네” 거품물고 원가절감 들어간 ‘이곳’
    “미국 갑질 지독하네” 거품물고 원가절감 들어간 ‘이곳’
  • “아저씨들 참 답 없다” 제발 조심하라 해도 대놓고 무시하는 ‘이곳’
    “아저씨들 참 답 없다” 제발 조심하라 해도 대놓고 무시하는 ‘이곳’
  • 강형욱 훈련사의 회사 영업이익 20억, 유튜브 한달 수입만 무려…
    강형욱 훈련사의 회사 영업이익 20억, 유튜브 한달 수입만 무려…
  • GTX 실패하고도 또 ‘출퇴근 혁명’ 노선 만든다는 정부…대체 왜?
    GTX 실패하고도 또 ‘출퇴근 혁명’ 노선 만든다는 정부…대체 왜?
  • 하루 4시간 근무에 500 버는 진짜 ‘신의 직장’은 여깁니다
    하루 4시간 근무에 500 버는 진짜 ‘신의 직장’은 여깁니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전참시’ 이상엽 “첫눈에 반한 여성과 결혼, 화장실 못 터서 스피커 설치”
    ‘전참시’ 이상엽 “첫눈에 반한 여성과 결혼, 화장실 못 터서 스피커 설치”
  • ‘피식대학’ 측, 지역비하 논란 공식 사과 “빵집·백반집 다시 찾아 고개 숙여.. 책임 통감”
    ‘피식대학’ 측, 지역비하 논란 공식 사과 “빵집·백반집 다시 찾아 고개 숙여.. 책임 통감”
  • ‘졸업’ 정려원X위하준, ‘비밀수업’ 들킬 뻔.. 아슬아슬 “아찔”
    ‘졸업’ 정려원X위하준, ‘비밀수업’ 들킬 뻔.. 아슬아슬 “아찔”
  • “진실은 밝혀진다” 음주·뺑소니 의혹에도 콘서트 강행한 김호중이 한 말
    “진실은 밝혀진다” 음주·뺑소니 의혹에도 콘서트 강행한 김호중이 한 말
  • 이상아, 사무실 무단침입 피해 고백 “딸과 쓰는 공간인데… 변기에 흔적이”
    이상아, 사무실 무단침입 피해 고백 “딸과 쓰는 공간인데… 변기에 흔적이”
  • 멤버 전원 동시 ‘임신’…활동 중단 걸그룹, 충격 진실 밝혀졌다
    멤버 전원 동시 ‘임신’…활동 중단 걸그룹, 충격 진실 밝혀졌다
  • “이러니 중국산 안 사지” 미국 진출했다 깡통차게 생긴 ‘이 기업’
    “이러니 중국산 안 사지” 미국 진출했다 깡통차게 생긴 ‘이 기업’
  • “미국 갑질 지독하네” 거품물고 원가절감 들어간 ‘이곳’
    “미국 갑질 지독하네” 거품물고 원가절감 들어간 ‘이곳’
  • “아저씨들 참 답 없다” 제발 조심하라 해도 대놓고 무시하는 ‘이곳’
    “아저씨들 참 답 없다” 제발 조심하라 해도 대놓고 무시하는 ‘이곳’
  • 강형욱 훈련사의 회사 영업이익 20억, 유튜브 한달 수입만 무려…
    강형욱 훈련사의 회사 영업이익 20억, 유튜브 한달 수입만 무려…
  • GTX 실패하고도 또 ‘출퇴근 혁명’ 노선 만든다는 정부…대체 왜?
    GTX 실패하고도 또 ‘출퇴근 혁명’ 노선 만든다는 정부…대체 왜?
  • 하루 4시간 근무에 500 버는 진짜 ‘신의 직장’은 여깁니다
    하루 4시간 근무에 500 버는 진짜 ‘신의 직장’은 여깁니다

추천 뉴스

  • 1
    전재산 탕진... '이혼' 구혜선, 집 없어 주차장 차박+컵라면 근황

    오토뉴스룸 

  • 2
    모터스포츠 대중화 이끈다.. KARA, 현대차와 파트너십 체결

    오토뉴스룸 

  • 3
    볼보, '청주 전시장&서비스센터' 신규 오픈.. 고객 이벤트 진행한다

    오토뉴스룸 

  • 4
    쉐보레, 전국 코스트코 지점 통해 'GM 이머전 위크' 실시한다

    오토뉴스룸 

  • 5
    인천 미추홀구, 자동차세 체납 차량에.. 일제 단속 나선다

    오토뉴스룸 

지금 뜨는 뉴스

  • 1
    폭스바겐 유카로오토모빌, 부산아이파크와 '마케팅 파트너쉽' 맞손

    오토뉴스룸 

  • 2
    "번호판 가림? 싹 잡는다" 20일부터 '불법 자동차' 일제 단속

    오토뉴스룸 

  • 3
    '왜건도 장난 없네' 한국 노리는 BYD, 그 수준 이 정도였어?

    MSN 

  • 4
    “윤석열 사단?”…장시호와 부적절 관계라는 검사, 이 사람이었다

    위클리 

  • 5
    카카오의 1분기 영업이익 사상 최대 실적 달성...주가는 반대였다

    팩트체크 

공유하기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