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짝퉁 주제에 O천만 원?” 양심 죽었다는 BYD 픽업트럭 가격 수준

김예은 에디터 조회수  

BYD PHEV 픽업트럭 ‘샤크’
공개와 동시에 표절 논란
가격은 더욱 충격적이다

BYD-픽업트럭
BYD 픽업트럭 샤크

과거 ‘중국차’ 하면 생각났던 짝퉁차, 불량품 이미지가 점차 희석되는 분위기다. 유럽 신차 안전도 평가 기관 유로앤캡(Euro NCAP) 상위권에는 중국 브랜드가 빼곡하며, 디자인도 독창성을 조금씩 갖춰가고 있다.

하지만 대놓고 베끼는 수준에서 벗어났을 뿐 일부 업체는 여전히 경쟁 모델의 디자인을 표절하고 있다. 중국 전기차 제조사 BYD가 최근 공개한 픽업트럭 ‘샤크(Shark)’ 역시 이러한 지적을 피해 가지 못했다.

BYD-픽업트럭
포드 F-150 라이트닝
BYD-픽업트럭
BYD 샤크

F-150 라이트닝과 유사
기술력은 독자성 갖춰

지난 15일(현지 시각) BYD는 멕시코 시장에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픽업트럭 샤크를 출시했다. 해당 신차는 출시 전부터 포드 전기 픽업트럭 F-150 라이트닝의 표절작 논란에 휩싸여왔다. 전면부는 ‘ㄷ’자 형상의 헤드램프 박스와 이를 연결하는 수평형 램프가 주간주행등(DRL)을 형성한다. 디테일한 차이만 있을 뿐 F-150 라이트닝과 유사한 레이아웃이다.

반면 기술적인 측면은 나름 독자적인 측면을 강조하고 있다. 자체 개발한 오프로드 차량 전용 PHEV 플랫폼 ‘DM-p’를 기반으로 하며, 차체 크기는 전장 5,457mm, 전폭 1,971mm, 전고 1,925mm다. 쉐보레 콜로라도, 포드 레인저보다 조금 크고 지프 글래디에이터보다는 짧은 수준이다.

포드 F-150 라이트닝
BYD 샤크

합산 총출력 436마력
연료 효율도 수준급

파워트레인은 1.5L 터보차저 엔진을 기반으로 듀얼 모터가 출력을 보태는 사륜구동 방식이다. 각 전기 모터의 최고 출력과 최대 토크는 전륜 170kW 310Nm, 후륜 150kW 및 340Nm다. 합산 총출력은 436마력에 달하며, 이 바탕으로 0~100km/h 가속을 5.7초에 끝내는 준수한 동력 성능을 갖췄다. 최고 속도는 160km/h다.

PHEV답게 강력한 성능과 더불어 높은 연료 효율도 겸비했다. 29.58kWh 용량의 배터리를 탑재해 전기 주행 모드로 100km, 연료 탱크와 배터리를 모두 채웠을 땐 840km의 항속 거리(NEDC 기준)를 자랑한다. 견인 용량은 2,500kg, 최대 적재량은 835kg에 적재 용량 1,450L로 픽업트럭의 본분을 다하기에 충분하다.

BYD 샤크 인테리어

약 7,300만 원부터 시작
포드 레인저보다 비싸

실내는 여타 BYD 라인업과 마찬가지로 가로 모드, 세로 모드를 지원하는 12.8인치 센터 디스플레이가 눈길을 끈다. 10.25인치 디지털 계기판과 12인치 헤드업 디스플레이(HUD)도 탑재되며, 50W 출력의 스마트폰 무선 충전 시스템, 주변 환경 모니터링 시스템이 적용됐다. BYD는 멕시코 시장에서 샤크의 시작 가격을 89만 9,980 멕시코 페소로 책정했다. 한화 약 7,300만 원에 해당하는 금액으로 포드 레인저보다 비싸다.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양심을 저 멀리 날려버렸네”. “멕시코가 확실히 진입장벽이 낮은가 봄”. “차 모르는 사람이 보면 잘 뽑았다고 할 만한 디자인”. “짝퉁을 7천 넘는 가격에 판다고?”. “한국에서는 절대로 출시 못 하겠다”. “포드가 고소 안 하나“. “전기차인 줄 알았는데 아니었네” 등 다양한 반응을 남겼다.

자동차와 관련된 흥미로운 이슈들
제보를 원한다면? 카카오톡 ☞ jebobox1@gmail.com

author-img
김예은 에디터
k_editor@newautopost.co.kr

댓글14

300

댓글14

  • 저게 어떻게 표절이냐? 그럼 다른차들은 표절에해당되겠네. 포르쉐나 페라리처럼 독창적이지않으면 차는거기서거기의디자인이지 그걸표절이라고해? 픽업은다표절이게?

  • 나니

    그래도 표절 아닌 척하다 무국적 어리버리 디자인을 만들어버리는 현대차보단 낫다!!!!ㅋ

  • 비슷하지도 않고 짝퉁도 아니다 지도 마음속으로 알지만 돈은 벌고 싶고 욕을 덜먹고 싶으니 짝퉁이 아니고 "짝퉁" 이라고함 ㅋㅋㅋㅋㅋ 증국애들 포르쉐 밴틀리 bwm 벤츠 유명 디저이너들 다 데려가거나 비용 지불해서 판권 사온다 옛날의 중국이 아님 서양은 테슬라처럼 특허도 무료로 오픈하고 그한다 현기차가 원가 절감한답시고 사용 않하는것뿐이여 우울안의 개구리들아 어쩐지 해외 직구 막네 이런 정책 발표하더니 국민이 수준이 이러니 정부도 기자도 막 나가지

  • 한국자동차.시대. 지나서.

  • 하여튼 짱께 새끼들은 창의성 이라고는 일도앖다 남에 물건이나 빼끼고

[밀착카메라] 랭킹 뉴스

  • 혼다-수소차
    "넥쏘 밟아줄게" 부정행위 파문 혼다, 수소차 시장 게임 체인저 공개
  • 중국-전기차
    우린 우물 안 개구리였다.. EV9급 중국 전기차, 이 가격이 말이 돼?
  • 벤츠-마이바흐
    벤츠 회장도 놀랐겠다.. 마이바흐 콘셉트카, 공도에서 포착된 이유는?
  • 팰리세이드-블랙잉크
    "GV80 안 부럽다" 신형 팰리세이드, 역대급 실내 수준 아빠들 환장
  • 사이버트럭-결함
    사주는 XX들이 문제.. 결함 폭탄 사이버트럭, 결국 이런 최후 맞았다
  • "단종 아녔어?" 제네시스 G70, 마그마 모델 공개에 아빠들 깜짝!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던킨, 할매니얼 취향 저격한 ‘비락식혜 살얼음 쿨라타’ 선봬
    던킨, 할매니얼 취향 저격한 ‘비락식혜 살얼음 쿨라타’ 선봬
  • “월 3000만원 벌게 해준다며” 연돈볼카츠 점주들 불만에 백종원 측이 내놓은 해명
    “월 3000만원 벌게 해준다며” 연돈볼카츠 점주들 불만에 백종원 측이 내놓은 해명
  • ‘동물 병원’ 안내문을 보고 찢어버린 시바견의 분노..’병원은 치가 떨린다개’
    ‘동물 병원’ 안내문을 보고 찢어버린 시바견의 분노..’병원은 치가 떨린다개’
  • ‘동물 병원’ 안내문을 보고 찢어버린 시바견의 분노..’병원은 치가 떨린다개’
    ‘동물 병원’ 안내문을 보고 찢어버린 시바견의 분노..’병원은 치가 떨린다개’
  • “왜 결혼한 걸 숨기고 다녀?” 어느덧 결혼 27년 차라는 유명인
    “왜 결혼한 걸 숨기고 다녀?” 어느덧 결혼 27년 차라는 유명인
  • ‘지구와 아름다운 동행’ 현대모비스, 환경 경영 토대로 순환경제 구현 노력 지속
    ‘지구와 아름다운 동행’ 현대모비스, 환경 경영 토대로 순환경제 구현 노력 지속
  • 산책 중 강 아래로 떨어진 강아지 무사 구조…’벽 잡고 버텨’
    산책 중 강 아래로 떨어진 강아지 무사 구조…’벽 잡고 버텨’
  • 장인 악플 법적 대응 예고한 이승기…부동산만 ‘이 정도’였다
    장인 악플 법적 대응 예고한 이승기…부동산만 ‘이 정도’였다
  • 【셀프 인테리어】 개발자 신랑과 디자이너 신부의 17평 신혼집
    【셀프 인테리어】 개발자 신랑과 디자이너 신부의 17평 신혼집
  • 【아파트 리모델링】 20년된 낡은 아파트, 새옷을 입다.
    【아파트 리모델링】 20년된 낡은 아파트, 새옷을 입다.
  • 롬앤, 일본서 일반인 브랜드 모델 뽑는다…친밀도 강화
    롬앤, 일본서 일반인 브랜드 모델 뽑는다…친밀도 강화
  • 크래프톤, 펍지 웨스트 파트너 허브 출시
    크래프톤, 펍지 웨스트 파트너 허브 출시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카겜 한상우 “올해 또다른 도전 앞둬…스톰게이트가 새 원동력”
    카겜 한상우 “올해 또다른 도전 앞둬…스톰게이트가 새 원동력”
  • 과기정통부, 디지털인증확산센터 운영…”여러 인증서 발급 불편함 해소”
    과기정통부, 디지털인증확산센터 운영…”여러 인증서 발급 불편함 해소”
  • 과기정통부, 바이오분야 13개 공공연구기관과 핵심 성과 창출 도모
    과기정통부, 바이오분야 13개 공공연구기관과 핵심 성과 창출 도모
  • “왜 결혼한 걸 숨기고 다녀?” 어느덧 결혼 27년 차라는 유명인
    “왜 결혼한 걸 숨기고 다녀?” 어느덧 결혼 27년 차라는 유명인
  • ‘지구와 아름다운 동행’ 현대모비스, 환경 경영 토대로 순환경제 구현 노력 지속
    ‘지구와 아름다운 동행’ 현대모비스, 환경 경영 토대로 순환경제 구현 노력 지속
  • 산책 중 강 아래로 떨어진 강아지 무사 구조…’벽 잡고 버텨’
    산책 중 강 아래로 떨어진 강아지 무사 구조…’벽 잡고 버텨’
  • 장인 악플 법적 대응 예고한 이승기…부동산만 ‘이 정도’였다
    장인 악플 법적 대응 예고한 이승기…부동산만 ‘이 정도’였다
  • 【셀프 인테리어】 개발자 신랑과 디자이너 신부의 17평 신혼집
    【셀프 인테리어】 개발자 신랑과 디자이너 신부의 17평 신혼집
  • 【아파트 리모델링】 20년된 낡은 아파트, 새옷을 입다.
    【아파트 리모델링】 20년된 낡은 아파트, 새옷을 입다.
  • 롬앤, 일본서 일반인 브랜드 모델 뽑는다…친밀도 강화
    롬앤, 일본서 일반인 브랜드 모델 뽑는다…친밀도 강화
  • 크래프톤, 펍지 웨스트 파트너 허브 출시
    크래프톤, 펍지 웨스트 파트너 허브 출시
  • 팬들도 잊어버린 보아의 할리우드 시절
    팬들도 잊어버린 보아의 할리우드 시절

추천 뉴스

  • 1
    K Car, 환경정화 활동 'ESG 챌린지' 진행.. 사회적 책임 나섰다

    오토뉴스룸 

  • 2
    토요타 코리아, '2024 토요타 썸머 케어 서비스 캠페인' 실시한다

    오토뉴스룸 

  • 3
    볼보코리아, 충전기 구비한 군산 전시장 및 서비스센터 신규 오픈

    오토뉴스룸 

  • 4
    로터스 에메야, 10~80% 충전 단 '14분' 소요.. 성능 인정 받았다

    오토뉴스룸 

  • 5
    KG모빌리티, 중남미 시장 겨냥.. 뉴질랜드 및 파라과이로 확장 나서

    오토뉴스룸 

    KG모빌리티-뉴질랜드

지금 뜨는 뉴스

  • 1
    "진짜 XX 아니냐" 사이버트럭 차주들, 불만 폭발해버린 현 상황은?

    위클리 

  • 2
    6000 대 1 경쟁률 뚫었다... 방시혁이 작정하고 만든 새 걸그룹 정체 (+6인조)

    핫클릭 

  • 3
    예비 오너들 비상.. 전기차 세금, 내년부턴 '530만 원'씩 더 내라고?

    오토뉴스룸 

  • 4
    박명수가 여태 알던 아이돌과 다르다 '극찬'한 걸그룹 멤버 정체

    핫클릭 

  • 5
    BMW, 드라이빙 센터 개관 10주년.. '오픈 하우스 행사' 개최 나서

    오토뉴스룸 

공유하기

14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