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경차 살 이유가 없다.. ‘1천만 원’ 초반이면 충분한 SUV 신차 등장

박현욱 에디터 조회수  

압도적인 중국차 가성비
지리 신차가 정점 찍었다
초저가 소형 SUV 정체는

가성비-SUV
지리 소형 SUV 빈유에

비록 신뢰도 측면에서 갈 길이 멀지만 중국 완성차 업계의 성장세는 무시할 수 없는 수준에 이르렀다.
전기차 경쟁력은 둘째 치고 타국 업체는 따라잡지 못할 극강의 가성비로 기성 대중차 업계와 겨루고 있다.

최근에는 중국 내수 시장에서 호조를 이어가고 있는 지리가 초저가 SUV를 선보여 주목받는다. 지난 14일(현지 시각) 공개된 가솔린 SUV ‘빈유에 슈퍼 파워 에디션’이 그 주인공이다.

가성비-SUV
가성비-SUV

빈유에 슈퍼 파워 에디션
셀토스, 코나와 크기 비슷

지리 빈유에 슈퍼 파워 에디션은 지리 B 세그먼트 모듈형 아키텍처(BMA)를 기반으로 개발된 소형 SUV다. 해당 신차의 제원은 아직 발표되지 않았다. 하지만 업계는 현재 판매 중인 기존 모델의 전장 4,330mm, 전폭 1,800mm, 전고 1,609mm, 휠베이스 2,600mm와 큰 차이가 없을 것으로 보고 있다.

현재 판매 중인 모델과 비교했을 때 슈퍼 파워 에디션의 외관은 크게 달라지지 않았다. 전면부는 지리 최신 디자인 언어를 기반으로 상단의 작은 그릴과 하단의 큰 사다리꼴 그릴이 조화를 이룬다. 후면부는 입체적인 형상의 스포일러와 스포티한 디퓨저가 눈길을 끈다. 테일램프 사이에는 영문 브랜드명 레터링이 블랙 하이그로시와 함께 자리 잡아 세련된 느낌을 준다.

미니멀리즘 감성의 실내
파워트레인 성능 수준은?

실내는 블랙과 그레이 컬러의 조화로 깔끔한 맛을 더했다. 블랙 가죽 시트, 다기능 4-스포크 스티어링 휠, 8인치 센터 스크린이 탑재되며, 그 아래에는 심플한 형상의 중앙 송풍구와 물리 버튼 위주의 컨트롤러가 자리했다. 센터 콘솔에는 손을 편하게 올려놓을 수 있는 변속 레버가 적용됐다.

파워트레인은 개선된 1.5L TD 직분사 엔진과 5단 수동변속기 및 CVT가 짝을 이룬다. 해당 엔진의 최고 출력은 126마력, 최대 토크는 15.4kg.m로 무난하게 일상 주행이 가능한 수준이다. 현행 모델 역시 1.5L TD 직분사 엔진이 장착되나 울컥거리는 주행 특성의 7단 DCT로 호불호가 갈린 바 있다.

가격 약 1,145만 원
국산 경차보다 저렴

최근 중국 현지에서는 지리 대리점 곳곳에 빈유에 슈퍼 파워 에디션 전시 차량이 입고되고 있다. 출시는 7월 중으로 이뤄질 가능성이 큰 것으로 알려졌다. 시작 가격은 약 1,145만 원으로 파격적인 수준이다. 현재 국내에서 판매 중인 기아 경차 모닝의 1,325만 원(4인승 승용 트렌디 기준)보다 저렴하다.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원가 절감을 어디서 했길래 저렇게 싸냐”. “중국에서만 가능한 일“. “이 정도면 속는 셈 치고 사는 사람 꽤 있을 듯”. “실내에서 싼 티가 나는데 그래도 가격 생각하면 무난한 수준인 것 같다” 등 다양한 반응을 남겼다. 한편 중국에서는 2018년 첫 출시 후 89만여 대의 누적 판매고를 기록 중이다.

자동차와 관련된 흥미로운 이슈들
제보를 원한다면? 카카오톡 ☞ jebobox1@gmail.com

author-img
박현욱 에디터
p_editor@newautopost.co.kr

댓글2

300

댓글2

  • 우리나라에 수입하는 일은 없겠지요 소비자의 선택의 폭을 넖히는 차원에서 수입했으면 좋을텐데 아쉽네요

  • 굳.. 한국에서는 언제 판매하나?

[위클리] 랭킹 뉴스

  • 안 팔리면 진짜 큰일, 결국 '2천만 원' 할인 시작한 포터 전기차 근황
  • 가격 인상 무려 '400만 원', 신형 K8 유출된 정보에 아빠들 난리 났다
  • '당장 출시해줘요!' 스팅어 전기차, 역대급 비주얼 이건 100% 대박
  • 어떻게 이게 1억..? 제네시스 'GV60 마그마' 드디어 그 실물 등장
  • 르노-콜레오스
    "그냥 쏘렌토 살란다" 논란의 르노 그랑 콜레오스, 이 가격 실화야?
  • 급발진-사고
    만만한 게 급발진.. 놀이터 돌진 70대 운전자, 황당 변명에 일동 분노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아파트서 나온 돈다발, 금괴 가져가도 ‘세금’ 내야 한다고요?
    아파트서 나온 돈다발, 금괴 가져가도 ‘세금’ 내야 한다고요?
  • “퇴직금 주세요”…정부, 전공의 사직 시점 두고 갈등 ‘폭발’
    “퇴직금 주세요”…정부, 전공의 사직 시점 두고 갈등 ‘폭발’
  • “관리비 다 내세요?”…클릭 한 번에 3만 원 돌려받았습니다
    “관리비 다 내세요?”…클릭 한 번에 3만 원 돌려받았습니다
  • 12,000주 보유한 ‘삼성전자 주주’의 2024년 배당금 금액
    12,000주 보유한 ‘삼성전자 주주’의 2024년 배당금 금액
  • “좋은 건 혼자 다 하네?”.. 대통령 의전차, 이런 비밀 있었습니다
    “좋은 건 혼자 다 하네?”.. 대통령 의전차, 이런 비밀 있었습니다
  • ‘가격 진짜 선 넘네?’.. 서민들 희망 박살냈다는 요즘 경차, 충격 근황
    ‘가격 진짜 선 넘네?’.. 서민들 희망 박살냈다는 요즘 경차, 충격 근황
  • ‘제발 국내 도입합시다’ 말 나오는 속도 제한 ‘이 법’에 아빠들 난리
    ‘제발 국내 도입합시다’ 말 나오는 속도 제한 ‘이 법’에 아빠들 난리
  • 진짜 폭망 직전.. 잘 나가던 포르쉐, 처참한 판매량 수준 드러났죠
    진짜 폭망 직전.. 잘 나가던 포르쉐, 처참한 판매량 수준 드러났죠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아파트서 나온 돈다발, 금괴 가져가도 ‘세금’ 내야 한다고요?
    아파트서 나온 돈다발, 금괴 가져가도 ‘세금’ 내야 한다고요?
  • “퇴직금 주세요”…정부, 전공의 사직 시점 두고 갈등 ‘폭발’
    “퇴직금 주세요”…정부, 전공의 사직 시점 두고 갈등 ‘폭발’
  • “관리비 다 내세요?”…클릭 한 번에 3만 원 돌려받았습니다
    “관리비 다 내세요?”…클릭 한 번에 3만 원 돌려받았습니다
  • 12,000주 보유한 ‘삼성전자 주주’의 2024년 배당금 금액
    12,000주 보유한 ‘삼성전자 주주’의 2024년 배당금 금액
  • “좋은 건 혼자 다 하네?”.. 대통령 의전차, 이런 비밀 있었습니다
    “좋은 건 혼자 다 하네?”.. 대통령 의전차, 이런 비밀 있었습니다
  • ‘가격 진짜 선 넘네?’.. 서민들 희망 박살냈다는 요즘 경차, 충격 근황
    ‘가격 진짜 선 넘네?’.. 서민들 희망 박살냈다는 요즘 경차, 충격 근황
  • ‘제발 국내 도입합시다’ 말 나오는 속도 제한 ‘이 법’에 아빠들 난리
    ‘제발 국내 도입합시다’ 말 나오는 속도 제한 ‘이 법’에 아빠들 난리
  • 진짜 폭망 직전.. 잘 나가던 포르쉐, 처참한 판매량 수준 드러났죠
    진짜 폭망 직전.. 잘 나가던 포르쉐, 처참한 판매량 수준 드러났죠

추천 뉴스

  • 1
    기술력 수준 미쳐버렸다.. 벤츠도 깜짝 놀랐다는 중국차 옵션 근황

    밀착카메라 

    중국차-옵션
  • 2
    벤츠 사회공헌위원회, 미래 자동차 인재 대학생과 독일 본사 탐방

    오토뉴스룸 

  • 3
    면허 정지도 면한다고? 운전자라면 무조건 잡아야 할 최고의 기회

    밀착카메라 

    면허-마일리지
  • 4
    기아, 지역 기반으로 한 '친환경 모빌리티 생태계' 확대 나선다

    오토뉴스룸 

  • 5
    아이 픽업용으로 딱! 캐스퍼 일렉트릭 vs 레이 EV 비교한 결과는..?

    밀착카메라 

    캐스퍼-레이

지금 뜨는 뉴스

  • 1
    4기통 탑재한 AMG SL 신차, 욕먹어도 대박 확정이라는 이유는요

    밀착카메라 

  • 2
    애스턴마틴 신형 밴티지 GT3, 10년 만에 '브라질 FIA WEC' 출전

    오토뉴스룸 

  • 3
    본전 뽑고도 남겠는데? 캐스퍼 전기차, 예상 유지비 계산해 봤더니

    밀착카메라 

  • 4
    이네오스, 굿우드에서 그레나디어 '4X4 프로토타입' 5종 공개 나서

    오토뉴스룸 

  • 5
    보험도 소용없다? 어겼다가 사고 내면 형사 처벌 확정이라는 '이것'

    팩트체크 

공유하기

2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