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한국서 폭망한 아이오닉 6, ‘이 나라’에선 무려 경찰차로 등장?

이동영 에디터 조회수  

아이오닉 6 경찰차 등장
한국 아닌 호주 경찰차
이색 마케팅 벌인 현대차

아이오닉 6 경찰차 / 사진 출처 = 페이스북 ‘Nepean Police Area Command’

국내에서는 다소 저조한 성적을 기록한 현대차의 아이오닉 6, 올해 1월부터 5월까지 판매량은 1,836대에 그쳤다. 현대차 전체 판매량에서 0.6% 점유율에 불과한 수치이다. 오히려 택시로 더 많은 인기를 누린 아이오닉 6가 이곳에서 새롭게 변신했다.

바로 경찰차로 등장한 것인데, 한국 경찰차가 아니었다. 호주에서 아이오닉 6 경찰차가 등장해 네티즌들 사이에서 반응이 뜨겁다. 뉴사우스웨일즈주의 네핀 경찰서에서 공개한 사진으로, 경찰차에 맞게 디자인 변화가 이뤄진 아이오닉 6의 모습이 공개됐다.

사진 출처 = ‘AutoCanada’
사진 출처 = 페이스북 ‘Nepean Police Area Command’

경찰 로고 데칼 추가되어
순찰 업무에 투입될 예정

범퍼에는 빨간색과 노란색으로 이뤄진 데칼이 추가된다. 운전자들이 경찰차를 빠르게 인지할 수 있도록 이뤄진 조치로 보인다. 파란색 체크무늬로 이뤄진 데칼이 측면과 보닛의 라인을 따라 배치된다. 보닛과 측면에는 경찰 로고가 부착되어, 디자인 자체는 아이오닉 6와 동일함에도 이색적인 모습을 띠고 있다.

아이오닉 6 경찰차는 현대자동차 호주 법인이 지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호주 경찰 관계자는 SNS를 통해 ‘공공 안전과 지역사회 참여를 유지하기 위한 우리의 노력을 지원해 준 현대자동차 호주법인의 헌신에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아이오닉 6 경찰차는 범죄 예방을 위한 순찰 업무에 투입될 것으로 알려졌다.

스타렉스 N / 사진 출처 ‘DS&F’
스타렉스 N / 사진 출처 ‘DS&F’

현대차 호주법인 이색 마케팅
스타렉스 N 모델 공개하기도

현대차 호주법인 측에선 경찰에서 스타렉스를 활용하면서 이미지 개선과 홍보 효과도 함께 누릴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현대차 호주법인의 독특한 마케팅은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이전에는 현대차의 스타렉스를 N 모델로 선보여 국내 소비자들에게도 화제가 된 바 있다.

3.5L V6 터보 엔진을 탑재해 최고 출력 402마력과 최대 토크 56.6kgf.m의 성능을 발휘하며, 미니밴 특유의 큰 덩치에도 제로백이 무려 4.8초에 불과하다. 여기에 N 브랜드 최초로 후륜구동 방식이 적용된 모델이다. 기존 스타렉스와 다른 점은 코너 카빙 디퍼렌셜과 전자제어식 댐퍼가 적용된 서스펜션, N 전용 시트를 비롯해 브레이크와 스티어링 휠이 변경되었다.

스타렉스 N / 사진 출처 = 유튜브 채널 ‘Hyundai Australia
사진 출처 = 페이스북 ‘Nepean Police Area Command’

드리프트 하는 모습도 공개
네티즌들 다양한 반응 보여

현대차 호주법인은 영상을 통해서 스타렉스 N의 주행 모습을 공개하기도 했다. 실내에는 8명의 탑승객이 자리해 스타렉스가 지닌 실내 거주성 장점을 강조했다. 그럼에도 스타렉스 N을 통해 민첩한 주행과 드리프트를 하는 모습까지 선보이면서 개량된 성능을 아낌없이 뽐냈다.

호주법인의 독특한 행보에 네티즌들도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아이오닉 6 경찰차에 네티즌들은 ‘인상적이다’, ‘경찰차로 나오니까 더 좋아 보이네’, ‘멋있어 보인다’ 등의 긍정적인 반응도 있었던 반면, ‘범죄자 추격하다 배터리 방전돼서 멈출 듯’, ‘스포츠카 타고 도망치면 못 따라갈 것 같다’ 등의 우려 섞인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자동차와 관련된 흥미로운 이슈들
제보를 원한다면? 카카오톡 ☞ jebobox1@gmail.com

author-img
이동영 에디터
Leedy@newautopost.co.kr

댓글2

300

댓글2

  • 4년 전에 나온 거를...

  • ㅏㅏ

[이슈플러스] 랭킹 뉴스

  • 캐스퍼-튜닝카
    국내 최초 포착 '캐스퍼 N'.. 알고 보니 그 정체 매우 놀라웠죠
  • 이건 200% 대박! 캐딜락 초호화 콘셉트카 등장.. 미국 전역 '발칵'
  • 반응 진짜 '폭발적'.. 신형 스포티지, 무려 '이 모델'까지 포착됐다
  • 배달 오토바이 싹 다 비상.. 보다 못한 경찰, 결국엔 참교육 시작
  • 제네시스-G80
    제네시스, 결국 G80 끝판왕 모델 출시.. 회장님들 관심 터졌다
  • 결국엔 떨이 시작.. '남성혐오' 논란 르노, 이런 상황 맞이했죠

당신을 위한 인기글

  • 회장님들 가슴 뛰게 할 BMW ‘이 모델’.. 드디어 신형 포착
    회장님들 가슴 뛰게 할 BMW ‘이 모델’.. 드디어 신형 포착
  • “쟤네 데려와야겠어”…뉴진스 강탈 의혹에 민희진이 내놓은 해명
    “쟤네 데려와야겠어”…뉴진스 강탈 의혹에 민희진이 내놓은 해명
  • 엔저라더니…알고 나면 깜짝 놀란다는 최근자 도쿄 아파트 가격
    엔저라더니…알고 나면 깜짝 놀란다는 최근자 도쿄 아파트 가격
  • “서프라이즈 걔 맞습니다”…연 매출 39억이라는 재연배우의 사업
    “서프라이즈 걔 맞습니다”…연 매출 39억이라는 재연배우의 사업
  • “전부 단종한다” 폭망 그 자체라는 재규어, 결국 최악의 근황 전했다
    “전부 단종한다” 폭망 그 자체라는 재규어, 결국 최악의 근황 전했다
  • 혜택이 전부 다르다? 복잡 그 자체 친환경차, 그 종류 싹 정리해보니..
    혜택이 전부 다르다? 복잡 그 자체 친환경차, 그 종류 싹 정리해보니..
  • 그랜저 표절 아니냐.. 럭셔리 끝판왕 링컨 세단, 결국 이렇게 부활?
    그랜저 표절 아니냐.. 럭셔리 끝판왕 링컨 세단, 결국 이렇게 부활?
  • 이게 왜 합법..? 도로 위 포착된 ‘이 차’, 그 정체에 美 전역이 ‘경악’
    이게 왜 합법..? 도로 위 포착된 ‘이 차’, 그 정체에 美 전역이 ‘경악’

Hot Click, 연예가 소식

당신을 위한 인기글

  • 회장님들 가슴 뛰게 할 BMW ‘이 모델’.. 드디어 신형 포착
    회장님들 가슴 뛰게 할 BMW ‘이 모델’.. 드디어 신형 포착
  • “쟤네 데려와야겠어”…뉴진스 강탈 의혹에 민희진이 내놓은 해명
    “쟤네 데려와야겠어”…뉴진스 강탈 의혹에 민희진이 내놓은 해명
  • 엔저라더니…알고 나면 깜짝 놀란다는 최근자 도쿄 아파트 가격
    엔저라더니…알고 나면 깜짝 놀란다는 최근자 도쿄 아파트 가격
  • “서프라이즈 걔 맞습니다”…연 매출 39억이라는 재연배우의 사업
    “서프라이즈 걔 맞습니다”…연 매출 39억이라는 재연배우의 사업
  • “전부 단종한다” 폭망 그 자체라는 재규어, 결국 최악의 근황 전했다
    “전부 단종한다” 폭망 그 자체라는 재규어, 결국 최악의 근황 전했다
  • 혜택이 전부 다르다? 복잡 그 자체 친환경차, 그 종류 싹 정리해보니..
    혜택이 전부 다르다? 복잡 그 자체 친환경차, 그 종류 싹 정리해보니..
  • 그랜저 표절 아니냐.. 럭셔리 끝판왕 링컨 세단, 결국 이렇게 부활?
    그랜저 표절 아니냐.. 럭셔리 끝판왕 링컨 세단, 결국 이렇게 부활?
  • 이게 왜 합법..? 도로 위 포착된 ‘이 차’, 그 정체에 美 전역이 ‘경악’
    이게 왜 합법..? 도로 위 포착된 ‘이 차’, 그 정체에 美 전역이 ‘경악’

추천 뉴스

  • 1
    애스턴 마틴 '발키리 AMR-LMH' 하이퍼카, 트랙서 그 모습 드러냈다

    오토뉴스룸 

    애스턴마틴-발키리
  • 2
    한국지엠, 노사 20차례 교섭.. 2024년 임단협 '잠정합의안' 도출

    오토뉴스룸 

  • 3
    레인지로버, '윔블던 챔피언십' 공식 파트너십 체결 이벤트 성료

    오토뉴스룸 

  • 4
    맥라렌, 첫 하이브리드 하이퍼카 'P1' 레고 제품으로 출시

    오토뉴스룸 

    맥라렌-레고
  • 5
    테슬라 진짜 비상.. 캐딜락 전기차 리릭, 그 수준 이 정도였어?

    밀착카메라 

지금 뜨는 뉴스

  • 1
    현대차, 인도네시아 내 '현대 EV 충전 얼라이언스' 구축 완료

    오토뉴스룸 

  • 2
    볼보, '패밀리 세이프티' 교통안전 제작물 위해 한국보육진흥원 맞손

    오토뉴스룸 

  • 3
    3천만 원이 기본이라는 아반떼 N, 비싸다 욕먹어도 명차인 이유는?

    밀착카메라 

  • 4
    정해인, 류준열과 밀착 셀카 찍은 '이 여자'.. 그 정체 알고 보니

    오토뉴스룸 

  • 5
    패밀리카 고민 끝? 요즘 아빠들, 전기차 구매하는 의외의 이유

    밀착카메라 

공유하기

2

뷰어스 입점 신청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