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기름 줄줄 샌다’ 결함 터진 제네시스, 전면 리콜에 차주들 결국 비상

이정현 에디터 조회수  

제네시스 자발적 리콜
공급 라인에서 누유 생겨
화재 발생 가능성 있다

제네시스-결함
제네시스 G80 / 사진 출처 = 네이버 카페 ‘G80 클럽’

다양한 첨단 장비의 탑재로 인해서 현대차그룹의 여러 신차에서 결함이 발생되고 있다. 워낙 많은 결함이 발생하는 탓에 월례 행사처럼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는 이들도 많다. 이런 현상에 일각에서는 안전불감증 우려를 표시하기도 했다.

제네시스 차량의 엔진룸에서 화재 발생 가능성이 제기되었다. 프리미엄 브랜드인 제네시스 차량의 잇따른 결함으로 이미지 실추까지 우려되고 있는 상황 속에서 제네시스는 자발적 리콜을 발표했다. 하지만 화재 가능성에 따른 리콜이 이번이 처음이 아닌 만큼 소비자들의 불만은 높았다.

제네시스-결함-2
사진 출처 = ‘당근 마켓’
제네시스-결함-3
사진 출처 = ‘당근 마켓’

28,439대 대상 리콜
G70, G80, G90 대상

최근 제네시스의 여러 주력 모델의 누유 현상이 발견됐다. 유출된 기름이 화재를 발생시킬 우려가 있어 현대차 미국법인은 제네시스 모델 총 28,439대에 대해 자발적 리콜을 시행하기로 발표했다. 리콜 대상 차량은 2018~2020년형 G80 7,372대를 비롯해 2017년~2022년형 G90 6,881대, 2019~2022년형 G70 1만 4,186대가 대상이다.

모두 3.3리터 트윈 터보 V6 엔진이 장착된 엔진에서 문제가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왼쪽 터보차저 오일 공급 라인에서 기름이 누출되는 현상이 발생했으며, 엔진의 고열에 호스가 장시간 노출되면서 균열이 생기는 것으로 파악됐다. 누유된 기름이 엔진의 배기 매니폴드에 닿으면 엔진실에 화재가 발생할 위험이 있다.

제네시스-결함-4
사진 출처 = ‘당근 마켓’
사진 출처 = ‘당근 마켓’

공급 라인에서 문제 생겨
2월에도 리콜하더니 또

현대 측은 공급 라인의 재료 내구성에 문제가 있는 것으로 보고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앞서 해당 호스를 공급하는 업체에서 한 차례 공급 호스 재질을 변경한 것으로 판단하고 관련 조사를 진행 중이다. 다행히 해당 누유로 인해 화재가 발생한 사례는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 차랑 소유주들은 5월 7일까지 무상 교체와 관련된 안내를 받을 계획이다.

지난 2월 제네시스는 잠재적 화재 가능성으로 인해 북미 시장에 판매된 총 90,907대에 달하는 모델의 리콜 계획을 발표하기도 했다. 이번에 진행되는 리콜과는 다른 이유에서이다. 지난 리콜은 스타트 모터에 부착되는 핵심 부품 중 하나인 스타터 솔레노이드에서 문제가 발생하면서 이뤄졌다.

‘하루라도 결함 없는 날 없네’
날 선 네티즌들 반응 이어져

미국교통안전국은 스타터 솔레노이드에 물이 흘러갈 가능성이 있다고 파악했다. 물이 들어가게 되면 전기 합선으로 인해 엔진실에 화재가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 현대차와 제네시스가 브레이크액 누출과 관련해 화재 가능성으로 인해 미국에서 2016년부터 리콜을 실시한 차량 대수만 무려 640만 대에 달한다.

끊이질 않는 현대차와 제네시스 결함 논란을 두고 네티즌들은 ‘하루라도 결함이 안 터지는 날이 없네’, ‘미국이니까 먼저 자발적 리콜하나’, ‘도대체 차를 어떻게 만드는 건지’, ‘달리다가 엔진룸에 불이라도 붙으면 생각만 해도 아찔하다’, ‘한두 푼 하는 차도 아닌 데 왜 이러나’ 등의 날 선 반응을 보였다.

자동차와 관련된 흥미로운 이슈들
제보를 원한다면? 카카오톡 ☞ jebobox1@gmail.com

author-img
이정현 에디터
l_editor@newautopost.co.kr

댓글36

300

댓글36

  • 가격만 처 올리지 말고, 좀 제대로 만들어라. 한국에서 문제 생기면 무상수리, 미국서 문제 생기면 리콜. 같은 차라면서 문제 생기면 수출과 내수 다르다고 우기고,

  • 제네시스가 프리미엄 브랜드? e시리즈, 5시리즈와 경쟁하고 싶은데 실상은 중국차랑 비교해야 하는 제품

  • 차를 좀 개 ㅈ갘이 만줄지ㅠ않았으면 ㅠㅠ

  • 짜악

    품질경영 ㅋㅋㅋㅋㅋㅋㅋ

  • 브랜드로 차값 올리지말고 품질로 올려라

    자발적? 내 휴무는 누가 보상해주냐? 그거 보상해줘라~;;

[이슈플러스] 랭킹 뉴스

  • 강남 언니들 '눈도장 쾅' 찍었다는 미니 신차, 그 디자인 수준은요
  • '죄다 베꼈네?' 대륙 롤스로이스 홍치, 신차 공개에 비웃음만 터졌다
  • 머스탱-한정판
    '사려면 면접부터?' 4억 넘는 한정판 머스탱, 배짱 장사 논란 터졌다
  • 로터스-엘레트라
    '단돈 1억 8천?' 가성비 甲 로터스 SUV, 찐 부자들 벌써 줄 서기 시작
  • '이게 진짜 굴러가?' 전 세계 키덜트 환장한다는 자동차, 그 정체는요
  • '전기차? 손절한다' 부진에 빠진 지프, 결국 최후의 결단까지 내렸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빙그레 이력서에 지원동기가 없다? 실제 담당자 얘기 들어보니…
    빙그레 이력서에 지원동기가 없다? 실제 담당자 얘기 들어보니…
  • 합격자 1천명 넘긴 변호사시험, ‘로스쿨 독식 현상’ 얼마나 심하냐면…
    합격자 1천명 넘긴 변호사시험, ‘로스쿨 독식 현상’ 얼마나 심하냐면…
  • ‘총수 공백 1년’…2차 전지 대장주 ‘에코프로’ 이렇게 바꿔놨습니다
    ‘총수 공백 1년’…2차 전지 대장주 ‘에코프로’ 이렇게 바꿔놨습니다
  • “비트코인은 올랐지만…우린 보릿고개도 겨우 넘었습니다”
    “비트코인은 올랐지만…우린 보릿고개도 겨우 넘었습니다”
  • 독일 3사로 불렸는데…벤츠, BMW 다음 아우디 아니었다
    독일 3사로 불렸는데…벤츠, BMW 다음 아우디 아니었다
  • “경기,서울 제일 많았다” 2024년 한국인 5분의 1은 ‘이렇게’ 산다는데…
    “경기,서울 제일 많았다” 2024년 한국인 5분의 1은 ‘이렇게’ 산다는데…
  • 부인에게 회사 지분 선물한 코오롱 이웅열, 후계자에겐 얼마나 넘겼나 보니…
    부인에게 회사 지분 선물한 코오롱 이웅열, 후계자에겐 얼마나 넘겼나 보니…
  • ‘K-방산’ 최고라는데…이스라엘은 왜 한국 무기를 안 쓸까?
    ‘K-방산’ 최고라는데…이스라엘은 왜 한국 무기를 안 쓸까?
  • “북한이 하면 우리도 한다”…남vs북 공중에서 붙으면 누가 이길까?
    “북한이 하면 우리도 한다”…남vs북 공중에서 붙으면 누가 이길까?
  • “샤넬백이 이 가격이라고?” 쇼핑족들의 명품성지 된 ‘이 나라’
    “샤넬백이 이 가격이라고?” 쇼핑족들의 명품성지 된 ‘이 나라’
  • 북한 김정은이 요즘 ‘벽화’를 지우고 있는 이유, 의외였다
    북한 김정은이 요즘 ‘벽화’를 지우고 있는 이유, 의외였다
  • 북한 김정은의 ‘검은 금고’라는 ‘노동당 39호실’은 어떻게 탄생했나
    북한 김정은의 ‘검은 금고’라는 ‘노동당 39호실’은 어떻게 탄생했나

함께 보면 좋은 뉴스

  • 1
    '돌빵 맞음 어쩌나?' 앞 유리 없는 자동차들, 알고 보니 이런 이유가?

    밀착카메라 

  • 2
    '더 이상 적자는 없다' KG 모빌리티, 2024년 1분기에도 흑자 기록

    오토뉴스룸 

    KG-모빌리티-흑자
  • 3
    은평구, 자동차세 체납 차량 징수 나서.. 번호판 영치 집중 단속한다

    오토뉴스룸 

    은평구청
  • 4
    BMW, 청라국제도시에 'R&D 센터' 오픈.. 한국 최적화 차량 선보인다

    오토뉴스룸 

    BMW-청라
  • 5
    현대차그룹, 美 조지아 전기차 공장 '재생에너지'으로 가동 나선다

    오토뉴스룸 

[이슈플러스] 인기 뉴스

  • 강남 언니들 '눈도장 쾅' 찍었다는 미니 신차, 그 디자인 수준은요
  • '죄다 베꼈네?' 대륙 롤스로이스 홍치, 신차 공개에 비웃음만 터졌다
  • 머스탱-한정판
    '사려면 면접부터?' 4억 넘는 한정판 머스탱, 배짱 장사 논란 터졌다
  • 로터스-엘레트라
    '단돈 1억 8천?' 가성비 甲 로터스 SUV, 찐 부자들 벌써 줄 서기 시작
  • '이게 진짜 굴러가?' 전 세계 키덜트 환장한다는 자동차, 그 정체는요
  • '전기차? 손절한다' 부진에 빠진 지프, 결국 최후의 결단까지 내렸다

지금 뜨는 뉴스

  • 1
    현대차, 더 뉴 아반떼 N TCR '2024 TCR 월드투어' 개막전 우승 차지

    오토뉴스룸 

  • 2
    '미래 비전 제시'.. KG 모빌리티, 세계 전기차 학술대회 전시회 참가

    오토뉴스룸 

  • 3
    현대자동차, 파키스탄서 '메이드 쿨러 바이 현대' 캠페인 전개 나서

    오토뉴스룸 

  • 4
    '절대 후회 없습니다' 아빠들 입문용 수입차, 최고의 모델 4종은요?

    밀착카메라 

  • 5
    이래도 산다고? 요즘 인기 '쿠페형 SUV', 차주들이 꼽은 단점 2가지

    밀착카메라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빙그레 이력서에 지원동기가 없다? 실제 담당자 얘기 들어보니…
    빙그레 이력서에 지원동기가 없다? 실제 담당자 얘기 들어보니…
  • 합격자 1천명 넘긴 변호사시험, ‘로스쿨 독식 현상’ 얼마나 심하냐면…
    합격자 1천명 넘긴 변호사시험, ‘로스쿨 독식 현상’ 얼마나 심하냐면…
  • ‘총수 공백 1년’…2차 전지 대장주 ‘에코프로’ 이렇게 바꿔놨습니다
    ‘총수 공백 1년’…2차 전지 대장주 ‘에코프로’ 이렇게 바꿔놨습니다
  • “비트코인은 올랐지만…우린 보릿고개도 겨우 넘었습니다”
    “비트코인은 올랐지만…우린 보릿고개도 겨우 넘었습니다”
  • 독일 3사로 불렸는데…벤츠, BMW 다음 아우디 아니었다
    독일 3사로 불렸는데…벤츠, BMW 다음 아우디 아니었다
  • “경기,서울 제일 많았다” 2024년 한국인 5분의 1은 ‘이렇게’ 산다는데…
    “경기,서울 제일 많았다” 2024년 한국인 5분의 1은 ‘이렇게’ 산다는데…
  • 부인에게 회사 지분 선물한 코오롱 이웅열, 후계자에겐 얼마나 넘겼나 보니…
    부인에게 회사 지분 선물한 코오롱 이웅열, 후계자에겐 얼마나 넘겼나 보니…
  • ‘K-방산’ 최고라는데…이스라엘은 왜 한국 무기를 안 쓸까?
    ‘K-방산’ 최고라는데…이스라엘은 왜 한국 무기를 안 쓸까?
  • “북한이 하면 우리도 한다”…남vs북 공중에서 붙으면 누가 이길까?
    “북한이 하면 우리도 한다”…남vs북 공중에서 붙으면 누가 이길까?
  • “샤넬백이 이 가격이라고?” 쇼핑족들의 명품성지 된 ‘이 나라’
    “샤넬백이 이 가격이라고?” 쇼핑족들의 명품성지 된 ‘이 나라’
  • 북한 김정은이 요즘 ‘벽화’를 지우고 있는 이유, 의외였다
    북한 김정은이 요즘 ‘벽화’를 지우고 있는 이유, 의외였다
  • 북한 김정은의 ‘검은 금고’라는 ‘노동당 39호실’은 어떻게 탄생했나
    북한 김정은의 ‘검은 금고’라는 ‘노동당 39호실’은 어떻게 탄생했나

추천 뉴스

  • 1
    '돌빵 맞음 어쩌나?' 앞 유리 없는 자동차들, 알고 보니 이런 이유가?

    밀착카메라 

  • 2
    '더 이상 적자는 없다' KG 모빌리티, 2024년 1분기에도 흑자 기록

    오토뉴스룸 

    KG-모빌리티-흑자
  • 3
    은평구, 자동차세 체납 차량 징수 나서.. 번호판 영치 집중 단속한다

    오토뉴스룸 

    은평구청
  • 4
    BMW, 청라국제도시에 'R&D 센터' 오픈.. 한국 최적화 차량 선보인다

    오토뉴스룸 

    BMW-청라
  • 5
    현대차그룹, 美 조지아 전기차 공장 '재생에너지'으로 가동 나선다

    오토뉴스룸 

지금 뜨는 뉴스

  • 1
    현대차, 더 뉴 아반떼 N TCR '2024 TCR 월드투어' 개막전 우승 차지

    오토뉴스룸 

  • 2
    '미래 비전 제시'.. KG 모빌리티, 세계 전기차 학술대회 전시회 참가

    오토뉴스룸 

  • 3
    현대자동차, 파키스탄서 '메이드 쿨러 바이 현대' 캠페인 전개 나서

    오토뉴스룸 

  • 4
    '절대 후회 없습니다' 아빠들 입문용 수입차, 최고의 모델 4종은요?

    밀착카메라 

  • 5
    이래도 산다고? 요즘 인기 '쿠페형 SUV', 차주들이 꼽은 단점 2가지

    밀착카메라 

공유하기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