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비싸서 난리” 싼타페 하이브리드, 유지비 본전까지 얼마나 걸릴까?

박현욱 에디터 조회수  

싼타페 하이브리드 vs 가솔린
무시할 수 없는 가격 차이
유지비 비교해 본 결과는?

싼타페-하이브리드

지난 추석 연휴 사이 신형 싼타페 하이브리드의 최종 가격과 연비가 공개됐다.
세제 혜택 적용 기준 익스클루시브 트림이 3,888만 원부터 시작하며 프레스티지와 캘리그래피는 각각 4,136만 원, 4,612만 원이다. 예상대로 적지 않은 가격 인상이 이루어졌는데, 2.5L 가솔린 터보 모델과 비교하면 239~342만 원의 가격 차이가 확인된다.

대신 복합 연비는 최고 15.5km/L로 경쟁 모델인 쏘렌토 하이브리드보다는 소폭 뒤처지지만 싼타페 가솔린 모델보다 35%가량 우수한 수준이다. 그렇다면 하이브리드 모델을 오래, 그리고 많이 탄다면 저렴한 유지비로 가솔린 모델과의 가격 차이를 극복할 수 있을까? 초기 구매 비용부터 유지비 역전 가능 여부까지 자세히 살펴보았다.

싼타페-하이브리드
사진 출처 = ‘View H’
현대차 싼타페 인테리어 / 사진 출처 = ‘View H’

차량 가격은 342만 원 차이
취등록세 포함한 총비용은?

우선 패밀리카로 구입하는 상황을 가정하고 2열 이중 접합 차음 유리 및 도어 커튼, 동승석 전동 시트 등이 기본 탑재된 프레스티지 트림 7인승 사양을 예로 들었다. 계산 편의를 위해 다른 옵션은 추가하지 않았으며 일시불 구매를 기준으로 삼았다. 따라서 싼타페 가솔린과 하이브리드의 차량 가격은 각각 3,863만 원, 4,205만 원으로 342만 원의 가격 차이가 발생한다.

하지만 초기 구매 비용의 일부인 취등록세를 포함하면 그 격차는 소폭 줄어든다.
싼타페 가솔린은 취득세 247만 6,210원에 공채(서울시, 할인 기준) 6만 98원이 든다. 하지만 싼타페 하이브리드는 친환경차 취득세 감면 및 공채 매입 면제 혜택이 적용돼 237만 6,450원을 내면 끝이다. 따라서 두 차량의 초기 구매 비용 격차는 317만 7,542원으로 좁아진다. 그렇다면 두 차량 유지비 차이는 어느 정도일까?

현대차 신형 싼타페 하이브리드 엔진룸 / 사진 출처 = ‘NetCarShow’
사진 출처 = ‘현대차그룹’

은근 격차 큰 유지비
세금 차이만 2배 이상

자동차 유지비 항목은 보험료, 유류비, 자동차세, 수리비, 주차비, 통행료 등 다양하다.
하지만 이번 유지비 비교의 핵심은 유류비와 자동차세에 있는 만큼 개인차가 큰 보험료, 주차비, 통행료, 그리고 보증 기간 내에 특별히 지출할 일이 없는 수리비는 제외했다.

먼저 복합 연비를 살펴봤다. 싼타페 가솔린 프레스티지 7인승 사양의 복합 연비는 10.6km/L, 하이브리드 프레스티지 7인승 사양은 15.5km/L다. 싼타페 가솔린은 2,497cc 가솔린 터보 엔진을 탑재해 연간 자동차세로 64만 9,220원이 부과되며 1,598cc 엔진을 얹은 싼타페 하이브리드는 29만 836원이 나온다. 이 정도면 언젠가는 하이브리드 모델이 유지비로 가격 차이를 극복할 수밖에 없는 격차다. 관건은 운행 기간 및 연간 주행 거리인데, 얼마나 타야 이 특이점에 도달하게 될까?

연간 200만 원 벌어지기도
2~3년이면 본전 뽑기 충분

먼저 국내 승용차 연간 평균 주행 거리를 살짝 웃도는 2만km를 기준으로 살펴봤다.
이 경우 싼타페 가솔린은 유류비(기사 작성일 기준 전국 평균 휘발윳값 1,796원/L)와 세금 포함 연간 403만 7,899원, 하이브리드는 260만 8,255원을 지출하게 된다. 친환경차 주차장 및 통행료 할인 혜택 등 부가적인 유지비 혜택을 고려하면 약 2년 3개월 만에 유지비로 ‘본전’을 뽑을 수 있다.

연간 주행 거리를 3만km로 상향하면 불과 1년 8개월 만에 유지비로 초기 구매 비용 차이를 역전하게 된다.
요즘 국내 평균 차량 보유 기간이 5년 이상인 만큼 중장기적으로 보면 하이브리드 차량이 총 소유 비용 면에서 유리한 셈이다. 따라서 구매 예산이 넉넉하다면 하이브리드 모델은 충분히 매력적인 선택지가 될 수 있다는 결론이 나온다. 물론 신차의 트림 및 사양, 운행 여건과 운전 습관, 유가 등의 변수가 있으니 해당 수치는 단순 참고만 하길 권한다.

author-img
박현욱 에디터
p_editor@newautopost.co.kr

댓글0

300

댓글0

[밀착카메라] 랭킹 뉴스

  • 대형 SUV가 고작 'O천만 원'? 폴스타 파격 행보에 아빠들 화들짝!
  • '이딴 게 디자인?' 난해함 100%라는 한정판 자동차 6종 정체
  • 한국 아빠들 현실 드림카 '신형 캠리'.. 최근 근황에 모두가 깜짝
  • BYD-픽업트럭
    "짝퉁 주제에 O천만 원?" 양심 죽었다는 BYD 픽업트럭 가격 수준
  • 충전기까지 박살낸 '주차 보복' 입주민, 결국 이런 최후 맞았죠
  • "또 터졌다" 뺑소니 저지른 김호중, 결국 '이것'까지 밝혀진 상황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전참시’ 이상엽 “첫눈에 반한 여성과 결혼, 화장실 못 터서 스피커 설치”
    ‘전참시’ 이상엽 “첫눈에 반한 여성과 결혼, 화장실 못 터서 스피커 설치”
  • ‘피식대학’ 측, 지역비하 논란 공식 사과 “빵집·백반집 다시 찾아 고개 숙여.. 책임 통감”
    ‘피식대학’ 측, 지역비하 논란 공식 사과 “빵집·백반집 다시 찾아 고개 숙여.. 책임 통감”
  • ‘졸업’ 정려원X위하준, ‘비밀수업’ 들킬 뻔.. 아슬아슬 “아찔”
    ‘졸업’ 정려원X위하준, ‘비밀수업’ 들킬 뻔.. 아슬아슬 “아찔”
  • “진실은 밝혀진다” 음주·뺑소니 의혹에도 콘서트 강행한 김호중이 한 말
    “진실은 밝혀진다” 음주·뺑소니 의혹에도 콘서트 강행한 김호중이 한 말
  • 이상아, 사무실 무단침입 피해 고백 “딸과 쓰는 공간인데… 변기에 흔적이”
    이상아, 사무실 무단침입 피해 고백 “딸과 쓰는 공간인데… 변기에 흔적이”
  • 멤버 전원 동시 ‘임신’…활동 중단 걸그룹, 충격 진실 밝혀졌다
    멤버 전원 동시 ‘임신’…활동 중단 걸그룹, 충격 진실 밝혀졌다
  • “이러니 중국산 안 사지” 미국 진출했다 깡통차게 생긴 ‘이 기업’
    “이러니 중국산 안 사지” 미국 진출했다 깡통차게 생긴 ‘이 기업’
  • “미국 갑질 지독하네” 거품물고 원가절감 들어간 ‘이곳’
    “미국 갑질 지독하네” 거품물고 원가절감 들어간 ‘이곳’
  • “아저씨들 참 답 없다” 제발 조심하라 해도 대놓고 무시하는 ‘이곳’
    “아저씨들 참 답 없다” 제발 조심하라 해도 대놓고 무시하는 ‘이곳’
  • GTX 실패하고도 또 ‘출퇴근 혁명’ 노선 만든다는 정부…대체 왜?
    GTX 실패하고도 또 ‘출퇴근 혁명’ 노선 만든다는 정부…대체 왜?
  • 하루 4시간 근무에 500 버는 진짜 ‘신의 직장’은 여깁니다
    하루 4시간 근무에 500 버는 진짜 ‘신의 직장’은 여깁니다
  • ‘에루샤’ 명품보다 가치높다는 재테크…지금 시작해도 될까?
    ‘에루샤’ 명품보다 가치높다는 재테크…지금 시작해도 될까?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전참시’ 이상엽 “첫눈에 반한 여성과 결혼, 화장실 못 터서 스피커 설치”
    ‘전참시’ 이상엽 “첫눈에 반한 여성과 결혼, 화장실 못 터서 스피커 설치”
  • ‘피식대학’ 측, 지역비하 논란 공식 사과 “빵집·백반집 다시 찾아 고개 숙여.. 책임 통감”
    ‘피식대학’ 측, 지역비하 논란 공식 사과 “빵집·백반집 다시 찾아 고개 숙여.. 책임 통감”
  • ‘졸업’ 정려원X위하준, ‘비밀수업’ 들킬 뻔.. 아슬아슬 “아찔”
    ‘졸업’ 정려원X위하준, ‘비밀수업’ 들킬 뻔.. 아슬아슬 “아찔”
  • “진실은 밝혀진다” 음주·뺑소니 의혹에도 콘서트 강행한 김호중이 한 말
    “진실은 밝혀진다” 음주·뺑소니 의혹에도 콘서트 강행한 김호중이 한 말
  • 이상아, 사무실 무단침입 피해 고백 “딸과 쓰는 공간인데… 변기에 흔적이”
    이상아, 사무실 무단침입 피해 고백 “딸과 쓰는 공간인데… 변기에 흔적이”
  • 멤버 전원 동시 ‘임신’…활동 중단 걸그룹, 충격 진실 밝혀졌다
    멤버 전원 동시 ‘임신’…활동 중단 걸그룹, 충격 진실 밝혀졌다
  • “이러니 중국산 안 사지” 미국 진출했다 깡통차게 생긴 ‘이 기업’
    “이러니 중국산 안 사지” 미국 진출했다 깡통차게 생긴 ‘이 기업’
  • “미국 갑질 지독하네” 거품물고 원가절감 들어간 ‘이곳’
    “미국 갑질 지독하네” 거품물고 원가절감 들어간 ‘이곳’
  • “아저씨들 참 답 없다” 제발 조심하라 해도 대놓고 무시하는 ‘이곳’
    “아저씨들 참 답 없다” 제발 조심하라 해도 대놓고 무시하는 ‘이곳’
  • GTX 실패하고도 또 ‘출퇴근 혁명’ 노선 만든다는 정부…대체 왜?
    GTX 실패하고도 또 ‘출퇴근 혁명’ 노선 만든다는 정부…대체 왜?
  • 하루 4시간 근무에 500 버는 진짜 ‘신의 직장’은 여깁니다
    하루 4시간 근무에 500 버는 진짜 ‘신의 직장’은 여깁니다
  • ‘에루샤’ 명품보다 가치높다는 재테크…지금 시작해도 될까?
    ‘에루샤’ 명품보다 가치높다는 재테크…지금 시작해도 될까?

추천 뉴스

  • 1
    전재산 탕진... '이혼' 구혜선, 집 없어 주차장 차박+컵라면 근황

    오토뉴스룸 

  • 2
    모터스포츠 대중화 이끈다.. KARA, 현대차와 파트너십 체결

    오토뉴스룸 

  • 3
    볼보, '청주 전시장&서비스센터' 신규 오픈.. 고객 이벤트 진행한다

    오토뉴스룸 

  • 4
    쉐보레, 전국 코스트코 지점 통해 'GM 이머전 위크' 실시한다

    오토뉴스룸 

  • 5
    인천 미추홀구, 자동차세 체납 차량에.. 일제 단속 나선다

    오토뉴스룸 

지금 뜨는 뉴스

  • 1
    폭스바겐 유카로오토모빌, 부산아이파크와 '마케팅 파트너쉽' 맞손

    오토뉴스룸 

  • 2
    "번호판 가림? 싹 잡는다" 20일부터 '불법 자동차' 일제 단속

    오토뉴스룸 

  • 3
    '왜건도 장난 없네' 한국 노리는 BYD, 그 수준 이 정도였어?

    MSN 

  • 4
    “윤석열 사단?”…장시호와 부적절 관계라는 검사, 이 사람이었다

    위클리 

  • 5
    카카오의 1분기 영업이익 사상 최대 실적 달성...주가는 반대였다

    팩트체크 

공유하기

adsupport@fastviewkorea.com